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5

이정미 의원, 송도 악취문제 해결위해 삼성바이오로직스 방문

기사승인 2018.05.31  11:59:43

공유
default_news_ad2
ad36
ad37

- (가칭) 송도악취문제 해결을 위한 민관공동협의체 구성 추진, 삼성바이오로직스 참여키로

 

정의당 이정미 국회의원은 30일 삼성바이오로직스 김태한 대표이사등 관계자를 만나, 회사의 안전관리체계와 방안에 대해 설명을 듣고 의견을 나누었다. 

이 자리에서 송도에서 발생되는 악취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하고, 김태한 대표에게 긍정적인 답변을 들었다. 이 만남에는 정의당 인천시 시의원 신길웅 후보와 연수구 김흥섭구의원 후보, 윤호열 상무 등이 참석했다.

이정미의원은 “지난 4월 30일 호반베르디움아파트에서 발생한 악취의 원인을 규명되지 못해, 주민들이 불안해 하고 있다”며 “주민들은 악취발생 원인이 생활폐기물집하시설 또는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아닌가 의심하고 있다”는 사실을 전달했다. 

그리고 “현재 구성되어 있는 상생협의체(호반베르디움 아파트와 삼성바이오로직)를 정례화하고 화학물질사고·악취·화재 등 위험에 대한 공동대응방안을 마련할 것을 제안하였다. 또한 송도 전 지역에서 발생되는 악취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 송도주민, 정부(연수구, 환경부 등), 기업(삼성바이오로직스 등), 시민사회,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가칭) 송도악취문제 해결을 위한 민관공동협의체를 구성할 것을 제안했다.

이에 대해 김태한 대표이사는 4월 30일 악취와 관련하여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무관하다고 설명하였다. 그리고, 상생협의체 정례화와 위험공동대응을 구체적으로 함께 만들어 가겠다고 화답했다. 또한 (가칭) 송도악취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조사단에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다며 화답했다.

이정미 의원은 가능한 빠르시일 내에 (가칭) 송도악취문제 해결을 위한 민관공동협의체를 구성하여 국제도시에 걸 맞는 송도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강명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ad41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3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