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추석 연휴 인천 어디에서 "먹고 놀고~ 공연볼까"

기사승인 2018.09.21  15:08:29

공유
default_news_ad2

- 민속문화축제, 풍성한 문화예술공연과 먹거리 축제... 가을까지 이어져

▲ 인천 도호부청사 정월대보름 행사 ⓒ 인천뉴스

가족, 친구들과 함께 가까운 곳에서 한가위의 풍요로움과 가을의 낭만을 맘껏 즐겨볼 곳이 어디일까.

추석 한가위 명절을 맞아 인천도호부청사와 월미공원에서  우리의 전통문화를 다양하게 즐길수 있다.

도호부청사에서는 추석 다음 날인 25일(화)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2018 추석맞이 민속문화축제>가 진행된다. 

대금정악, 강강술래, 전통무용 등의 공연과 단소만들기, 목공예체험, 연만들기, 떡메치기, 송편빚기 등 전통문화 체험과 제기차기, 널뛰기, 투호놀이, 다듬이지, 맷돌 돌리기 등의 민속놀이 체험 등이 준비돼 있다.

▲ 월미공원 추석 민속놀이 행사 ⓒ 인천뉴스

 월미공원 만남의 광장에서도 24일(월)과 25일(화) 오후 1시~4시 <2018년 한가위 민속한마당>이 열린다. 

사물놀이, 북청사자놀이와 판소리, 모둠 북, 버스킹 공연과 아이와 함께하는 탈 만들기 체험, 에코백 만들기 등 남녀노소 온가족이 다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인천 개항장 일대의 인천아트플랫폼과 한국근대문학관은 추석 당일만 휴관하고 계속 전시가 진행된다.

 

▲ 신바람 동네 책방 포스트 ⓒ 인천뉴스

아트플랫폼의 B동 전시장에서는  28일(금)까지 <모두와 눈 맞추어 축하 인사를 건네고>, 창고갤러리에서는 22일(토)~30일(월) 까지 <황기숙 개인전>이 열린다.

 한국근대문학관에서 진행중인 <소설에 울고 웃다-근현대 베스트셀러 특별전>은 청소년이 한국문학을 쉽게 이해할 수 있고 어른들은 학창시절 읽었던 이수일과 심순애의 <장한몽>, <순애보>, <청춘극장>, <별들의 고향> 등의 작품을 실제로 보는 재미가 있는 전시다. 가족과 함께하면 좋은 전시로 추천한다.

 추석연휴가 끝나고 난 주말 29일(토)에는 10시부터 인천 곳곳의 동네 책방들과 함께하는 ‘2018 문학페스티벌; 신바람, 동네책방’이 개최된다. 

나비날다책방, 딸기책방, 북극서점 등 9개 책방에서 동네 책방만의 독특한 책 전시 부스를 구경하고, 작가와의 만남도 가질 수 있다.

 이와 함께 12시부터 아트플랫폼 야외광장에서 아트마켓·소규모 아트페어를 비롯한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부담없는 가격으로 예술품, 소품 등을 구입할 수 있어 소확행의 기쁨을 누릴 수 있다. 이날부터 11월 11일(일)까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에 열린다.

인천 시티투어버스는 추석 당일을 제외하고 22∼23일, 25∼28일 통합권 1+1 이벤트도 진행한다

 

▲ 트라이보울 음악회 포스트 ⓒ 인천뉴스

또 9월의 문화가 있는 날인 9월 26일(수)에도 저녁 8시 ‘2018 트라이보울 시리즈-해설이 있는 키즈 클래식 콘서트’, 오후 2시 청라호수도서관의 ‘소리꾼 김명자의 판소리 한마당’ 등 다양한 문화 행사가 열린다.

 이밖에도 대한민국 대표 대하 축제인 소래포구 축제(10월 5일~10월 7일), 강화도 새우젓축제(10월 12일~10월 14일), 강화고인돌 광장에서 개최되는 강화고려인삼축제(10월 20일~10월 21일), 연수능허대문화축제(10월 6일~10월 7일) 등 지역 특색을 살린 축제가 가을까지 이어진다.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