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2020년 착공

기사승인 2018.10.05  23:34:17

공유
default_news_ad2

인천 부평구 굴포천 상류구간을 생태하천으로 복원하는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이 본격화 된다.

부평구는 택)는 10월 5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보고회 및 민·관협의회’를 개최했다.

‘굴포천 복원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은 ㈜이산 외 3개 업체가 맡았으며, 지난 8월 착수해 2020년 1월까지 진행한다.

이날 보고회는 복원사업의 주요 공간 계획과 치수, 유지용수, 주차장, 하수도 계획 등 용역의 주요 내용과 추진 방향 등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굴포천 복원 민·관협의회 회의’를 열어 전문가와 지역 주민의 의견을 듣는 시간도 가졌다.

구는 구민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굴포천의 특성에 가장 적합한 밑그림을 그릴 계획이다. 용역 결과를 토대로 2020년 상반기에 설계용역을 마치고 2020년도 하반기에 사업을 착공해 2022년 말까지 준공하겠다는 목표다.

차준택 구청장은 “민·관협의회 위원 등 구민들의 의견을 토대로 굴포천 상류구간을 복원해 도시재생을 촉진하고, 부평이 생태·경제·문화 도시로 나아갈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은 약 486억 원(국비 243억 원, 지방비 243억 원)을 들여 부평1동 행정복지센터부터 부평구청까지 1.2㎞ 복개구간의 콘크리트를 걷어 내고, 생태하천으로 복원하는 대형 프로젝트다.

지난 9월 기획재정부는 내년도 사업비로 10억 원을 편성했다.

구는 150억 원(국비 45억 원, 지방비 105억 원)을 들여 부평동 일원 하수도 재정비사업도 병행할 계획이다.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