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시민단체, 인천 민원과 현안정부합동감사단에 감사요청서 전달 예정

기사승인 2019.05.13  13:41:45

공유
default_news_ad2

- 송도·영종 주민은 시·경제청의 불법자산이관, 수도권통합 환승할인제 영종제외 등 감사요청

정부합동감사단에 감사 요청서 전달 전국에서 첫 사례

▲ 인천시청 전경 ⓒ 인천뉴스

 인천지역 주민과 민단체들이 수도권 대체매립지 및 청라소각장, 경인고속도로 일반화 등 지역 민원과 현안에 대한 주민 뜻이 담긴 ‘감사요청서’를 정부 합동감사단에 전달할 예정이어서 감사채택여부가 주목된다.

내달 12일부터 28일까지 예정된 인천시 대상 정부합동감사에 대비해서 사전조사(5월 7∼17) 중인 감사단에게, 주민들이 바라는 감사 대상 및 내용을 등을 제안·제보하기 위해서다.

감사요청서 전달은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총연합회, 올댓송도, 영종국제도시총연합회, 서구발전협의회, 인천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 참여했다.

이 단체들은 14일 오전 11시 정부합동감사단을 방문해 수도권 대체매립지 및 청라소각장, 경인고속도로 일반화 등 지역 민원과 현안에 대한 주민 뜻이 담긴 ‘감사요청서’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 같은 사례는 전국에서 처음이다.

시민단체는 "무사안일한 행정의 늑장대응과 잦은 시장 교체에 따른 시정 일관성 상실 등이 주민과 시민 피해로 고스란히 이어졌기 때문"이라며 "정부합동감사단은 그간 논란을 빚어온 현안들의 위법·비위 사실은 물론 혈세낭비, 알권리 침해 등을 철저히 감사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 정부합동감사단에 요청한 감사 대상 목록 ⓒ 인천뉴스

송도국제도시 주민들은 인천경제청 소유 토지(특별회계)를 인천시가 공시지가로 매수(자산이관)한 후 시가로 재매각해 시세차익을 얻으면서 야기된 부실한 경제자유구역 재투자문제 등을 감사 요청할 예정이다. 

영종국제도시 주민들은 유독 영종 구간만 제외된 공항철도의 수도권통합 환승할인제, 제3연륙교 조기개통 불이행 등을 문제 삼을 것이다. 서구 주민들은 인천시의 ‘之’자 행정을 감사 요청한다. 

시가 수도권 대체매립지 후보지 선정결과 공개와 청라소각장 증설 및 폐쇄 논란에 우왕좌왕하는 데다, 부진한 경인고속도로 일반화사업 등으로 시정에 대한 주민 불만이 폭발직전에 있다. 

인천경실련도 4년 단위 법정 계획인 지역사회보장계획의 미제출 사유를 묻는 한편 시립박물관장 ‘맞춤형 공모’ 의혹과 ‘무늬만 공모’ 형식을 띈 낙하산인사 폐해 등을 고발할 계획이다.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