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화군 붉은 수돗물 탁도 검사 결과 이상 없음 판명

기사승인 2019.06.14  16:40:02

공유
default_news_ad2

- 14일 비상대책회의 열고 발빠르게 대응...정밀수질검사 의뢰 계획

   

지난 13일 강화군 붉은 수돗물 민원으로 실시한 수질검사 결과 서구와는 배관이 다르고, 탁도 검사 결과에서도 이상 없음으로 판명났다.

강화군은 14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붉은 수돗물 의심 신고에 따른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발 빠른 대응에 나섰다.

유천호 군수 주재로 열린 이날 회의는 지난 13일 강화군 관내 학교 및 가정에서 수질 관련 민원이 제기됨에 따라 이에 대한 정확한 사태 파악과 대책 마련을 위해 개최됐다.

회의에는 인천시 강화수도사업소장, 군청 간부공무원 및 읍·면장 등이 참석했다.

아울러, 지난 13일에는 관내 14개 기관 및 단체가 긴급회의를 가져 향후 수돗물 사태 장기화로 인한 피해주민과 학교를 지원하기 위한 성금 모금도 결의했다.

강화수도사업소 관계자는 “관내 수질 관련 민원은 6월 13일 기준으로 강화수도사업소에 29건이 접수됐다”면서 “특히 관내 15개 학교에서 수질검사를 요청해 실시한 현장 탁도 검사에서 모두 기준치 이하로 판명됐으며, 정밀수질검사도 의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천호 군수는 이날 회의에서 “물은 삶의 가장 기본적인 요소인 만큼 군민 모두가 안심하고 물을 마시고 이용할 수 있도록 정확한 사태 파악과 조치를 신속하게 취하기 바란다”며 “각 읍·면과 강화수도사업소에서는 긴밀한 협조로 민원에 신속히 대처해 군민의 불편사항이 최소화되도록 만전을 기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