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보훈지청, 인천학도의용군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

기사승인 2019.06.25  16:44:35

공유
default_news_ad2

국가보훈처 인천보훈지청은 25일 6․25전쟁 제69주년 기념식을 마치고 6․25참전유공자 이 모씨의 자택에 방문해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를 가졌다. 이 행사에는 이규준 육군 제17보병사단장도 함께 해 국가유공자에 대한 존경의 마음을 전했다.

이 씨는 18살이던 1951년에 학도의용군으로 6․25전쟁에 참전하였으며, 막내인 이00 님을 포함한 4형제가 모두 6․25에 참전했다.

행사를 마치며 이 씨는 “어린 나이에 함께 싸우던 학도병 전우들의 얼굴이 아직 눈에 선하다”며 “죽음의 공포를 견디게 해줬던 전우애가 있었기에 그때로 다시 돌아가더라도 참전이라는 같은 선택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가보훈처 인천보훈지청은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분위기를 조성하고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일 수 있도록 공공기관장․지자체장․사회명사 등과 함께 국가유공자 본인에 대한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을 내년까지 이어나갈 예정이다.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