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대교 해상에서 투신한 40대 구조

기사승인 2019.07.26  10:49:08

공유
default_news_ad2

- 인천해경 “차량 안에 유서 발견된 것으로 보아 투신"

인천해양경찰서는 인천대교 인근 해상에서 물에 빠진 서모(45)씨를 구조했다고 26일 밝혔다.

 인천 해경은 26일 오전 6시 57분경 인천대교 상황실로부터 인천대교 영종도 방향(E54 교각) 부근 정차된 차량에 사람이 없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구조세력을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인천 해경구조대는 해상 수색을 하다 7시 24분경 익수자를 발견하고 구조했다.

구조 당시 서씨는 탈진 상태였으나 의식이 있었고 외상은 없는 상태로 전용부두로 이송되어 대기중이던 119구급대 차량으로 인천소재 병원으로 옮겨졌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차량 안에 유서가 발견된 것으로 보아 투신한 것으로 보인다” 라고 말했다.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