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소방관 생명 구한 인천환경공단‘하트세이버’

기사승인 2019.09.05  15:43:10

공유
default_news_ad2

- 송도사업소 송도스포츠파크 윤현상, 권현주 직원

▲ 하트세이버(Heart Saver) 인증서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좌 윤현상, 우 권현주) ⓒ 인천뉴스

 인천환경공단 송도사업소 송도스포츠파크는 윤현상, 권현주 직원 2명이 하트세이버로 인증되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1월 송도스포츠파크 잠수풀에서 동료 소방관들과 함께 구조 훈련 중이던 119 구조대원 A씨는 원인을 알 수 없는 사고로 인해 수심 5미터 풀에 가라앉아 구조되었다. 당시 A씨는 심장이 뛰지 않는 심폐정지 상태였으며, 당시 근무 중이었던 안전요원과 담당직원의 즉각적인 심폐소생술(CPR)과 심실제세동기(AED) 사용으로 소중한 생명을 되살렸다. 모든 생명이 소중하고 귀하겠으나 A씨는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보호 하는 소방관 구조대원이기에 그 의미가 더하겠다고 할 수 있다.

 하트세이버 인증서를 받은 윤현상, 권현주씨는“누구든 이와 같은 상황에 처하면 주저 없이 응급처치를 시행했을 것 이다. 사고자를 대하는 순간 몸이 저절로 움직여졌다. 평소 꾸준한 응급처치 훈련을 한 덕분에 당황하지 않고 신속하게 응급처치를 수행할 수 있었다”고 입을 모아 말했다.

 송도사업소 박진세 소장은 “평소 안전사고 예방과 신속한 대처에 대한 교육과 훈련을 꾸준히 시행하고 있으며, 이번 하트세이버 인증을 통해 그 동안의 훈련이 헛되지 않았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꾸준한 시행으로 안전한 시설운영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이밖에도 인천환경공단 송도스포츠파크는 평소 이용객 및 직원에게 발생할 수 있는 응급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응급상황 대처법(수난구조, 심폐소생술, 화재발생 대처법)에 대해 직원대상으로 자체 훈련을 꾸준히 하고 있어 타 기관의 모범이 되고 있다.

 하트세이버(Heart Saver)란 심정지로 위험에 처한 응급환자를 심폐소생술 로 구한 119대원과 일반인들에게 주는 인증서 이다.

[손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경옥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