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통합당 인천 총선 후보, 민주당 후보 불법 탈법 문제점 규탄

기사승인 2020.04.09  14:42:27

공유
default_news_ad2

- 총선 후보 8명, 9일 인천시당에서 '공명선거 촉구' 공동 기자회견

   
 

미래통합당 인천시 국회의원 후보 8명이 선거 반환점 및 사전선거 투표일을 앞두고 더불어민주당 인천 후보들의 불법, 탈법 등 각종 문제점이 드러나고 있다며 공명선거 촉구 공동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다.

미래통합당 인천시 국회의원 후보 8명은 9일 오전 11시 인천시당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선거 반환점 및 사전선거 투표일을 앞두고 민주당 인천 후보들의 불법, 탈법 등 각종 문제점이 드러나고 있다”며 “도 넘은 민주당 후보의 문제점을 인천 시민들에 정확히 알리고, 현명한 선택과 공명선거를 촉구하기 위해 긴급기자회견을 열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날 긴급기자회견을 통해 발표한 민주당 주요 후보별 허위·불법·탈법 문제점은 ▲남동구갑 맹성규 후보 허위경력 선관위조사, 박사논문 비공개 등 ▲동구미추홀갑 허종식 후보 코나아이 뇌물 의혹 ▲연수구갑 박찬대 후보 부동산 투기 의혹 ▲동구미추홀을 남영희 후보 허위경력 선거법 위반 검찰 고발 상태 ▲중구강화군옹진군 조택상 후보 부인 통해 협력업체 등록 의혹 등이다.

이날 열린 긴급기자회견에는 유정복, 안상수, 민경욱, 정유섭, 이원복, 정승연, 강창규, 이중재 등 8인의 후보가 참여했다.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