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아시아나항공, '인천-몽골 울란바타르' 노선 신규 취항

기사승인 2019.07.10  14:27:23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아시아나항공 제공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9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한창수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인천-몽골 울란바타르 노선 신규 취항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항에 나섰다고 10일 밝혔다.

운항일정은 화·목·토요일이며 아시아나는 290석 규모의 A330 항공기를 투입한다. '붉은 영웅'이라는 뜻의 울란바타르는 몽골의 수도이자 정치, 경제, 문화의 중심지로 인구의 약 45%가 거주하는 대도시다.

아시아나항공은 울란바타르 노선 신규 취항을 기념해 자사 홈페이지에서 31일까지 가장 만나고 싶은 울란바타르 명소를 선택해서 경험하고 싶은 사연을 댓글로 남긴 회원들에게 추첨을 통해 인천-울란바타르 왕복항공권 2매 등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9일 인천국제공항 제1 여객터미널에서 한창수 아시아나항공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인천-울란바타르 노선 신규 취항식을 가졌다.
 

아시아나항공 제공.
[박지혜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지혜 객원기자 hjh0004@naver.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