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부평 캠프마켓 반환 이후 활용방안 시민과 함께 논의 결정

기사승인 2019.07.17  15:49:01

공유
default_news_ad2

- 캠프마켓 시민참여위원회‘시민과 함께하는 컨퍼런스’ 11월 개최

인천시 캠프마켓(부평미군기지) 시민참여위원회(공동위원장 최용규 변호사)는 17일 ‘제5회 시민참여위원회’에서 캠프마켓 부지에 조성될 공원 명칭 변경을 논의하고, 올해 11월중 시민과 함께하는 컨퍼런스를 개최하겠다고 밝혔다.

캠프마켓에 조성될 공원의 명칭은 현재‘신촌공원’으로 불리고 있으나, 이 지역의 역사성, 지역성 등을 고려하여 공원명칭을 시민공모를 통해 변경하기로 하였다.

 시민공모 방식, 심사기준, 상금 등 구체적인 사항은 오는 8월 중 결정하여 공고할 예정이며, 컨퍼런스 행사기간 중 심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한 시민참여위원은 “시민이 공원 명칭을 직접 제안하는 방식으로 심사기준에 따라 역사성, 지역성 등을 고려한 명칭을 심사하겠다.”며, “입상한 작품은 공원조성계획에 반영하여 캠프마켓을 시민이 만들어가는 공원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시민참여위원회에서는 ‘제2회 캠프마켓 컨퍼런스’를 시민과 함께하는 행사로 캠프마켓에 대해 시민들에게 알리고, 캠프마켓 반환 이후 구체적 활용방안을 시민과 함께 논의할 수 있는 자리로 만들기로 하였다.

 이번 컨퍼런스는 올해 추경에 1억 5천만원을 반영하여 오는 9월중 구체적인 계획을 수립하고, 11월 중 개최할 예정으로이며, 장소 및 구체적 계획 등을 고려하여 시민들이 더 편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시기를 앞당기는 것도 검토한다.

 이번 회의에 참석한 다른 시민참여위원은 “이번 컨퍼런스는 캠프마켓 반환 이후 활용방안에 대해 시민들의 의견을 직접 들을 수 있는 기회인만큼 심도 있는 논의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최대한 시민들이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