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시설공단, 전국 공단 최초 나무병원 운영

기사승인 2020.03.26  09:45:17

공유
default_news_ad2

- 신속하고 능동적인 병해충 방제업무를 위해 인천시설공단 나무병원 등록

▲인천대공원 ⓒ인천뉴스

인천시설공단은 지난 12일 신속하고 능동적인 방제업무를 위하여 전국 공단 최초로 나무병원(2종)을 등록하였다고 밝혔다.

지난해 공단은 산림보호법 개정에 따라 종전과 같이 자체적 병해충방제사업을 수행할 수 없게 되자, 민간 나무병원을 통하여 병해충 방제사업을 시행하였지만 수목 피해 확산, 경관 저해 등 다수의 문제점이 발생하여 공단이 직접 나무병원을 등록하고 운영에 나섰다.

이에 공단은 기존 직원들 중 조경관련 기술인력(수목치료기술자 자격 가능자)을 활용하여 2종 나무병원을 등록하였고, 병해충 발생 시 신속하고 능동적으로 대처해 수목의 피해 확산 및 경관 저해를 예방하고 한층 더 전문적인 수목을 관리할 수 있게 되었다.

김영분 이사장은 “공단 내 기술 인력을 활용하여 조경관련 산림병해충 진단과 처방 업무까지 가능한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더욱 노력할 계획이며, 시민에게 아름다운 도심 속 힐링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광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광욱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26
set_new_S1N27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