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시, 어르신을 위한 효드림복지카드 전국 최초 시행

기사승인 2020.07.08  09:37:14

공유
default_news_ad2

- 어르신들을 공경하는 효행장려 및 공동체 의식 확산

75세이상 취약계층 어르신 대상
7월 10일부터 신청, 연1회 8만원 선불충전“인천e음카드”로 지급

▲효드림 복지카드 포스터 ⓒ인천뉴스

인천시가 전국 최초로 어르신을 위한 효드림 복지카드를 도입, 오는 7월 10일부터는 신청을 받아 지급한다고 밝혔다.

『효드림복지카드』지원 사업은 민선 7기 박남춘시장 공약사업으로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삶의 질 향상과 효행 장려, 공동체의식 함양을 위한 사업으로 인천시는 그동안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제도 신설협의, 관련 조례개정, 군·구 협의 등을 거처 올해 시행하게 되었다.

지원대상은 75세이상 기초생활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약 41,000여명에게 연1회 8만원을 인천e음카드(선불충전)로 지급하여 어르신들이 건강이나 여가, 위생, 전통문화 등 관련 가맹점에서 사용하실 수 있도록 하였다.

신청기간은 오는 7월 10일부터 9월 29일까지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하여 즉시 발급받고 사용은 발급 2일후부터 가능하며 사용기한을 12월 31일까지로 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게 된다.

시는 당초 올해 효의 날(10월 2일)을 기념하여 시행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감염병이 장기화됨에 따라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도움을 드리고자 앞당겨 시행한다.

서재희 노인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 특히 더 취약한 어르신들에게 효드림복지카드가 작으나마 도움이 되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안정된 노후생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광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광욱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4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26
set_new_S1N27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